새장위에 물을 담은 그릇을 올려 놓았더니 

초로기(우리집  퀘이커의 이름, 약 5개월정도 )가 물놀이를 하고 있다.

노는것을 보니 너무 귀엽다.


 

 



'나의 일상 > 기타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블루투스 동굴이 wiREVO D1000V 사용 설명서  (1) 2015.01.08
퀘이커의 물놀이  (0) 2014.12.31
블로그 방무자 수 (Blog Visitors)  (0) 2012.09.22
생일 선물  (0) 2012.05.16
결혼 15주년 기념 하트 사탕 부케  (0) 2011.12.11
나의 페이스북 계정  (0) 2011.09.28